Thursday, May 28, 2009

하나님이 보우하사 우리나라 만세

Thursday, May 28, 2009

새벽 2시가 넘어서 온 회사 직원의 전화에 잠이 깨고 말았다.
아침형 인간이 되려고 하니 자꾸 방해 요소들이 생긴다.
습관화된 나의 셀프 이미지 때문일까?

네이버와 다음의 뉴스를 보자니, 슬픔과 답답함이 밀려온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자살에 따른 국민들의 조문 행렬, 이를 막는 정부,
죽음의 교훈 속에서도 정부는 배우질 못하고 국민들은 슬퍼하고 분노한다.
미국인, 인도인들 다른 나라 사람들에게 이런 부끄러운 소식을 듣는 다는게 썩 좋지는 않다.
후진국도 아니고 경제력이 GDP 기준 세계 13위라는데 우리나라의 브랜드 이미지는 어떤가?

해외에 나가보면 그나마 삼성, LG, 현대 등 기업들이 브랜드로 인식될 뿐,
한국에 대한 브랜드 이미지는 너무 약하다. North Korea 로 인해 상대국 정도로 인식될까..
일본 경제신문 서울지국장이
“한국에 삼성이 없었다면 한국은 아마 필리핀 정도밖에 안 되는 경제력을 갖고 있었을 것이다.” 라는 말을 했다고 한다. 결코 틀린 말은 아닐 것이다.

우리나라 개개인이 얼마나 우수한지는 해외에 나가보면 알 수 있다.
세계 대국이라는 일반 미국 사람들도 우리나라 일반인들에 비하면 똑똑하지 못하다.
그렇다면 우리나라는 왜 발전하지 못하는가?
이유는 바로 '리더의 부재'이다. 국민의 리더라 할 수 있는 정치인들은 각성해야 할 것이다.
정치인들은 권력의 리더십이 아닌, 섬김의 리더십으로 국민을 섬겨야 한다.

얼마전 영어 강사와 얘기를 했다. 전형적인 중산층의 MBA 수준의 고학력 40-50대 남성이다.
내가 부시 전 대통령이 이라크 전쟁 등 잘못 한 부분도 많은데, 명예롭게 퇴임하는 모습이 부럽다고 했다.
그랬더니, 자신들도 부시가 실수도 많이 했고 잘못 한 점이 있다는 걸 알고 있지만 자신의 생각은
과거는 잊고, 미래를 향해 화합하고 전진해야 발전이 있지 않겠냐고 한다.
과연 부시가 기업인들에게 정치 자금을 받지 않았을까? 결코 그렇지 않을 것이다.
민주주의 선진국이라는 미국에서도 자신들의 리더가 잘못을 해도 명예롭게 물러나도록 해준다.
물론, 클린턴 처럼 섹스 스캔들에 휘말려 명예롭지 못하게 퇴임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대부분은 자신들의 리더에 대해 믿고 따르고 미래를 향해 나아가려는 생각이 있는 듯 하다.

나도 그렇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너무 감정적이다.
누가 뭐 한다고 하면 우르르 하고.. 분위기에 너무 민감하다.
내가 거기에 끼지 못하면 이상한 사람이 된다. 개개인의 인격과 의견과 생각을 존중해 주지 않는다.
이런 집단주의를 배제하고 훌륭한 리더를 많이 배출해야 한다.

애국가에 있듯이 하나님이 우리나라를 보호하시고 축복을 주실 것이다.
이런 축복을 받기 위해서는 우리 스스로가 훌륭한 리더가 되도록 노력하고,
드넓은 세상으로 나아가 대한민국이라는 브랜드를 빛나게 하자.

Tuesday, May 5, 2009

Mac에 관하여...


Tuesday, May 5, 2009

그동안 랩탑은 무조건 가벼워야 한다는 신조 아래 SONY의 VAIO 만을 고집해왔다.
그러나, 지나면 지날수록 느려지는 성능에 질리기도 하고 모든 이동을 거의 차로 하다보니,
굳이 무게가 중요하지 않게 되었다.
더구나, 주위 직원들이 Mac 사용하는걸 보고 이번에 드디어 MacBook으로 전환하였다.

일단, 첫 느낌이 너무 좋다.
새로운 UI가 기분을 상쾌하게 하고 새롭게 하나하나 배워가는 재미가 쏠쏠하다.
문제는 가장 많이 사용을 하는 이메일 (Outlook)과 Microsoft Office이다.
Office를 설치 후에, Mac용 Outlook인 Entourage도 설치해서 사용하고 있으나 일부 이메일이나
첨부 파일의 한글의 깨지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그리고, Office의 경우도 전형적인 파워포인트의 한글 깨짐 문제가 발생하였으나 '바람'이라는
한글 입력기를 통해서 해결해서 쓰고 있는 상태이다.

그러나, 전체적인 Office의 UI는 Windows용에 비해서 많이 떨어지는 편이다.
폰트 등이 제대로 표시되지 않고 Rich Text는 Copy & Paste 하면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일주일 정도 지난 현재까지 만족스럽게 사용하는 편이다.
VMware Fusion을 통해서 Windows XP를 Guest O/S로 올려서 문제가 발생하는 한글 등이나
Internet Explorer 전용으로 만들어진 사이트 등을 접속할 때 사용하고 있다.

앞으로 이 MacBook 이라는 녀석을 계속 사랑하게 될 듯 하다. ;-)